[자료] 산지 쌀값 약보합
포스트 투루스 시대와 팩
금리인상과 중앙은행의 독
[258호] 한우시장에 어떤
보헤미안 랩소디, 록그룹
일자리 만들 때 절대 해선
물공급 상류지역에 정당한
수입육 고급화 추세…한우
[63] 돼지고기이력제 이력
르느와르의 가을
GS&J 감성교차
 
Home > 감성교차 > Concert
   
 
아리랑과 모베터블루스의 조화  (Hit : 3268)
국악의 대중화에 힘써 온 젊은 대금 명인 한충은
음악이 전하는 이야기에 더 마음을 쓰는 연주자
그가 연주하는 몸을 둘썩이는 아리랑과
모베터블루스의 절묘화 조화
진화하는 노래: 신중현에서 자우림까지  (Hit : 3475)
적게는 20년에서 많게는 40년의 시간이 움직여 젊은 음악인들을 만나게 했고, 그들의 음악은 또 다른 옷을 입고 많은 사람들에게 들려진다. 그리고 더 많은 사람들이 다시 부르게 한다.
탱고의 변신과 베네수엘라의 기적  (Hit : 4396)
탱고는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뒷골목 선술집에서나 불리는 천한노래였다...
폭력, 마약, 가난으로 물들얼 절망적으로 보이는 베네수엘라 빈민촌의 아이들. 안토니오 바르루라는 음악으로 그들을 변화시킬수 있다고 믿었다...
아리랑환상곡  (Hit : 3367)
아리랑은 불과 4소절의 소박한 민요이지만 한 작곡가에 의해 감동적인 관현악으로 재창조되었다. 우리 농업 농촌의 소박한 소재도 감동적 상품과 서비스로 재창조 될 수 있을까?
[1][2] 3 [4][5]